본문으로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전체메뉴

기관소개
사업소개
정보공개
알림마당
소통과 참여
아동복지기관 현황
교육 · 평가
사이트맵 닫기

보도자료

HOME

보도자료

[보도자료] 아동권리보장원, 2021년 다함께돌봄사업 성과보고대회 개최

  • 작성자 총관리자
  • 작성일 2021.12.23

2021년 다함께돌봄사업 성과보고대회 개최(12.17.)

- 지난 1년간의 사업추진 성과 공유 및 우수사례 공모전 시상 -



 보건복지부(장관 권덕철)와 아동권리보장원(원장 윤혜미) 1217() 오후 2, 동자아트홀에서 2021년 다함께돌봄사업 성과보고대회개최하였다.

 

  이번 행사는 다함께돌봄사업* 추진 성과를 결산하고, 우수사례를 공유하기 위한 취지로 기획되었으며,

 

    * 다함께돌봄사업: 안전하고 접근성 높은 지역 내 공공시설 등을 활용하여 돌봄이 필요한 초등학생에게 돌봄서비스를 제공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현장 참석을 최소화하고 유튜브를 통한 온라인 생중계* 방송을 동시 진행하였다.

 

    * (실시간 생중계 주소) https://youtu.be/QIXAqUEDsr8

 

 오늘 행사에서는 서울특별시 중구 등 5개 지방자치단체 및 신길가치키움터(경기도 안산시 소재) 21개 센터가 다함께돌봄센터 설치·운영 우수사례*로 선정되어 보건복지부장관 표창 등을 수여 받았다.

 

    * 다함께돌봄센터 공간 확보, 지역 특색을 살린 프로그램 운영, 자원 연계를 통한 양질의 돌봄서비스 제공 등 긍정적 사례를 발굴ㆍ공유하기 위한 공모전 실시

 

 또한 우수사례로 선정된 곳 중 2개 지방자치단체, 2다함께돌봄센터의 우수사례 발표도 이루어졌다.

 

    - 서울특별시 중구는 지역 내 7개 다함께돌봄센터를 직영으로 운영하면서 지역일자리 연계를 통한 안전한 등원 지원, 학부모 모니터링단 운영 등 수요자 참여형 돌봄사업을 적극적으로 추진하고 있다.

 

    - 경기도 화성시는 관계기관ㆍ전문가로 구성된 지역돌봄협의체 논의 사항을 지역 추진계획에 반영하고, 어린이도서관 등이 입주한 복합화 건물 내 넓은 규모의 센터를 설치하여 아동들에게 다양한 자원과 놀이를 지원하는 등 만족도 높은 돌봄서비스를 제공하고 있.

 

    - 신길가치키움터(경기도 안산시 소재)는 복지센터, 대학교, 지역 문화행사 등 지역사회 내 활용 가능 자원을 적극적으로 연계하여 아동들이 다채로운 경험을 할 수 있도록 하였고, 작은 원탁회의를 정기적으로 시행하여 아동들이 직접 규칙을 만들고 의사결정을 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 강원도 철원군 다함께돌봄센터 1호점에서는 이용 아동의 다양한 의견을 수렴할 수 있는 마음의 소리함을 운영하고, 아동자치회의를 진행하는 등 수요자 맞춤 돌봄서비스 제공을 위하여 노력하고 있다.

 

 한편, 다함께돌봄사업은 안전하고 접근성 높은 지역 내 시설을 활용, 돌봄이 필요한 초등학생들에게 돌봄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지난 2018년부터 시작되었다.

 

 202110말 기준 전국 601개소*에서 약 15,000여 명의 아동들이 다함께돌봄센터를 이용하고 있으며

 

      * 2021년 말까지 800개소 이상 확충 예정

 

   - 2022년에는 신규 450개소 확충을 통해 초등아동의 돌봄 기반 더욱 강화할 예정이다.

 

 아울러 20223부터는 출ㆍ퇴근 시간대의 틈새 돌봄공백 해소를 위해 전국 다함께돌봄센터 중 30개소를 대상으로 운영시간 연장 시범사업*도 추진한다.

 

     * 센터 표준 운영시간(8시간) 외 아침 2시간(07:0009:00), 저녁 2시간(19:0021:00) 4시간 연장 운영

 

       ** 시범사업 참여 다함께돌봄센터 선정ㆍ안내, 종사자 채용 등의 과정을 거쳐 20223월부터 실시

 

권덕철 보건복지부 장관은 축사(영상)를 통해 코로나19의 어려운 상황 속에서도 공백없이 돌봄서비스를 제공한 현장의 노고에 감사드린다면서,

 

 정부도 아동이 행복하고 사랑받는 사회를 만들기 위해 더 노력해 나가겠다.”라고 강조했다.

 

아동권리보장원 윤혜미 원장은 영상 개회사를 통해 다함께돌봄은 일·가정 양립의 원칙을 실현하고자 하는 우리 사회를 보호하고, 발전시켜 나가는데 꼭 필요한 과정이다.”면서,

 

  다함께돌봄사업 종사자들이 사회의 필수인력이라는 자부심을 가지시기를 바란다.”고 밝히며, 격려했다.